500번째 올리는 (공개)글이 만두글이라니...
먹기 위해 산다는 신념에서 벗어 날 수가 없는 건가요? ㅜ_ㅡ;

각설하고 이번에 먹은 만두는 미국산 cyr (참이랑) 인터내셔널의 부추 물만두입니다.
포장에 한글로는 부추 물만두라고 표기되어 있지만 영문으로는 그냥 부추 만두라고 되어 있네요. 뒷면 예제 요리법에도 물만두와 군만두로 먹는 법이 표기 되어 있긴 합니다.

뭐 사실 어떻게 먹든 자신의 입맛에만 맞으면 되는 것 아니겠어요. 다른 사람 입에 들어가는 것도 아니고 제 입이고 뱃속인데 말입니다 ;)

그래서 말인데... 후라이팬에 굽거나 튀기는 건 뒷정리가 힘들어서 (튀는 기름 너무 나빠요!) 오븐(?!)에 구워 봤습니다.


cyr 부추 물만두 1


사실 (선무당이 장구탓하는 격이긴 합니다만) 올리브유를 뿌릴때 붓이 있었다면 좀 더 수월하게 양 조절이 가능했을 것 같아요. 위 사진에서처럼 아무렇게나 뿌려서 흔들 흔들 흩으려 놓을 수도 있지만, 접시에 조금 옮겨 담은 기름을 붓으로 만두위에 살살 칠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낭비도 막을 수 있겠고, 조리 자체도 더 잘 될 것 같아요. 결국 다음 장볼때 하나 사놔야 되는 건가요? (웃음)


오븐으로 조리시엔 확실히 후라이팬으로 직접 할 때 보다 시간이 더 많이 걸립니다. 450F에서 15~20분 정도 걸렸나요? 간접적인 열 전달이라 조리시간이 길어지긴 했지만, 오븐요리의 장점인 담백함으로 승부하면 되는 겁니닷! 트레이 자체는 기름이 잘 빠질만한 broiler pan 이 좋습니다. 미니오븐에 맞는 팬 구하기는 쉽지 않네요. 그렇다고 오븐을 하나 더 새로 살 수는 없는 노릇인지라... (먼산)

암튼 조리가 끝나면 이제 먹는 일만 남았죠. 옆의 단무지는 서비스랍니다. 오호호호호호 >ㅂ<
간장에 찍어 먹는 것도 맛있고, 달콤한 hoisin sauce도 좋습니다. :D

cyr 부추 물만두 2


ps.
찐만두로도 괜찮더군요. 참이랑, 나름 괜찮은 회사인 것 같습니다. :)

'v_ibe >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cyr 부추 물만두를 오븐에 구워 먹다!  (0) 2010.02.25
strawberry ice cream cheesecake  (2) 2010.01.31
chicken tortilla, 치킨 또띠아  (0) 2010.01.26
닭 가슴살 (또는 넓적다리) 요리법 모음  (0) 2010.01.24
군만두  (4) 2010.01.24
찐만두  (0) 2010.01.18
Posted by hyomini 트랙백 0 : 댓글 0
strawberry ice cream cheesecake

"냠냠"


아이스크림과 치즈케잌이 만나면? 겨울철 다이어트 최대의 적이 탄생하게 됩니다. :D
그래도 자주 먹지 않으니 괜찮을 거라는... (먼산)

사족.
레벨 조정을 하는데, 사진이 좀 차게 나왔네요. 아이스크림 컨셉과 잘 어울리는 것 같기도 합니다. (대...대충 얼머부리려는 수작이 아니라능!! /버럭)

'v_ibe >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cyr 부추 물만두를 오븐에 구워 먹다!  (0) 2010.02.25
strawberry ice cream cheesecake  (2) 2010.01.31
chicken tortilla, 치킨 또띠아  (0) 2010.01.26
닭 가슴살 (또는 넓적다리) 요리법 모음  (0) 2010.01.24
군만두  (4) 2010.01.24
찐만두  (0) 2010.01.18
Posted by hyomini 트랙백 0 : 댓글 2
평소에 쌀밥을 (밥을 먹는다고 표현하니 어색해서 말입니다) 먹는 게, 많아야 하루 한끼가 되네요.
다양한 반찬을 만들기 번거롭다 보니, 볶음밥외엔 따로 식사 한끼 거나하게 차려 먹는다는 생각 자체를 안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흔히 말하는 양식으로 먹게 되다 보니, 점심은 랩이나 샌드위치를 자주 먹게 됩니다.

점심을 싸서 다닌다고 해서 딱히 많은 돈을 절약하는 것은 아니지만, 십시일반이라고 아끼다 보면 눈에 띄겠죠? :) 사진은 요즘 만들어 다니는 chicken tortilla wrap 입니다. 특별한 건 없고, 따로 양념으로 조리된 닭 넓적다리 고기를 그냥 싸서 먹는 것 뿐이에요. 바쁠때 먹기 편하고, 조금씩 조금씩 나눠 먹기에도 좋은 것 같습니다. (제가 식성은 좋지만 위가 작은 편이라서 한번에 많이 먹진 못하거든요)


chicken tortilla wrap 1


chicken tortilla wrap 2


보통 또띠아는 동그랗게 김밥처럼 마는 것이 기본인 듯 한데, 점심 도시락으로 가지고 다니려니 모양 유지가 쉽지 않더라구요. 매번 종이나 비닐랩으로 싸서 다니려니 쓰레기도 쓰레기지만 번거롭고 돈도 추가로 들어가서 신경 쓰여서 말입니다.

결국엔 위처럼 사각형으로 접어서 앞뒤로 구운뒤 통에 담아 들고 다니고 있습니다. 위 아래로 접고 양 옆으로 접어서 모아준 뒤, 후라이팬에 꾸욱 눌러서 살짝 살짝 구워주시면 접은 부분이 착 달라 붙어서 떨어지지도 않고 좋아요. 위 아래로 잘 접어 주시면 따로 새는 부분도 없어서 들고 먹을 때 안의 재료나 소스가 흐르지 않아서 좋답니다. :)

그나저나, 토틸라 토틸라 하다가 또띠아라고 읽어볼려니 어색하네요. 또띠아 하니 또치가 생각나네요. :P

'v_ibe >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cyr 부추 물만두를 오븐에 구워 먹다!  (0) 2010.02.25
strawberry ice cream cheesecake  (2) 2010.01.31
chicken tortilla, 치킨 또띠아  (0) 2010.01.26
닭 가슴살 (또는 넓적다리) 요리법 모음  (0) 2010.01.24
군만두  (4) 2010.01.24
찐만두  (0) 2010.01.18
Posted by hyomini 트랙백 0 : 댓글 0
닭 가슴살은 단백질이 풍부해서 (지방함유량도 없거나 적고) 몸만들기에 큰 도움이 되는 재료로 여겨지고 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밋밋하고 조금은 퍼석한 맛 탓에 꺼리게 되기도 합니다. 특히나 건강도 건강이지만 이왕이면 맛도 있어야 한다는 신조를 지니고 있는지라 웬만해선 닭 다리 살을 자주 쓰게 되네요. 그렇다고 조미료로 밋밋함을 극복하기엔 또 열량 상으로나 조미료에 포함될 각종 인공첨가물이 신경이 쓰여서 말입니다.

본 포스트에는 개인적으로 참고할 수 있도록 웹서핑 중에 찾게 되는 요리법을 메모해 두려 합니다. 출처는 항상 밝힐 것이며, 원문 전체보다는 재료 부분 정도만 갈무리해 두려 하니, 행여라도 좀 더 자세한 정보가 필요하신 분들은 꼭 출처에 밝혀진 원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자신의 요리법이 (일부라도) 간접적으로 노출되는 것이 꺼려지신다면, 언제든 해당되는 부분 또는 전 포스트를 비공개로 돌릴 테니, 간략하게 요청 글 남기시면 됩니다.

아무래도 궁극적으로는 저 자신만의 요리법으로 가득한 포스트로 만드는 게 아닐까 하는 (꿈만 같은) 생각을 해봅니다. :)


하나.
출처: http://moonsungsil.com/entry/닭가슴살깨소스냉채-닭가슴살로-만든-맛있는-요리2

주재료: 닭 가슴살(2쪽), 오이(2분의 1개), 방울토마토(5알)

닭삶는 재료: 물(3컵), 굵은 소금(1), 청주(2)

소스재료: 깨소금(1), 마요네즈(1), 맛술(1), 식초(1), 간장(1), 설탕(0.5), 연겨자(약간), 소금, 후춧가루(약간씩)



1월 24일 2010년 추가

사족.
닭가슴살이 조금 퍼석한 느낌이 있다면, 닭다리 정확하게는 넓적다리 부분으로 요리를 하는 걸 즐깁니다. 적절한 지방 덕분에 쉽게 질리지 않더라구요. 넓적다리살로도 가슴살로 할 수 있는 요리의 대부분을 할 수 있으니, 가슴살에 질리신 분이 계신다면 추천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특별한 요리법 없이 그때 그때 소스만 달리 하면서 야채와 볶아서 먹고 있습니다.

아래는 pad thai 소스로 볶아 먹는 닭 넓적다리살 요리. 특별한 것 없이, 닭고기만 따로 먼저 익혀주시고, 야채와 소스를 나중에 넣고 함께 볶아봤습니다. 밥이랑 같이 먹어도 되고, 피타 브레드로 싸서 드셔도 괜찮답니다. :)

정체불명의 닭요리

'v_ibe >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strawberry ice cream cheesecake  (2) 2010.01.31
chicken tortilla, 치킨 또띠아  (0) 2010.01.26
닭 가슴살 (또는 넓적다리) 요리법 모음  (0) 2010.01.24
군만두  (4) 2010.01.24
찐만두  (0) 2010.01.18
제멋대로 갈아 마시는 토마토 주스  (10) 2009.07.27
Posted by hyomini 트랙백 0 : 댓글 0

군만두

2010.01.24 22:05 from v_ibe/food
군만두

만두는 서비스로 받아 먹는 군만두가 참 맛있어요. 공짜라서 더 맛있는 걸려나요? (웃음)
아 물론 분식점에서의 떡볶이 소스가 맵싹달싹 살포시 묻혀져 있는 만두도 참 맛있습니다.

만두를 직접 빚어 먹는다는 생각은 감히 못하겠고, 냉동만두나 사서 먹어야 되네요. 사실 하는 건 둘째고, 치우는 게 걱정이라 시도는 못해보겠습니다. 다양한 재료를 써볼 수 있다는 점에 있어선, 직접 해먹어보는 것도 나쁘진 않을 것 같긴합니다만 말예요.

어쨋거나, 만두는 바삭바삭한 군만두! 모양새는 떨어지지만 기름 흡수를 위한 적절한 키친페이퍼까지!
그리고 달콤짭짤한 호이신 소스로 마무리! :D


사족.
흔들림 보정이 있는 렌즈가 아닌 이상엔 실내에서 찍을 때는 삼각대를 쓰는 게 나쁘진 않을 것 같습니다. 문제는 매번 생각은 하는데, 정작 꺼내서 쓰질 않는다는 게 가장 큰 문제군요... (먼산)

사족2.
캐나다 현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평화 만두입니다. 현지에서 만들었다고 신선도가 높다는 것이 강점으로 여겨지는 것 같은데요. 닭고기 살이 들어간 만두였는데, 맛이 아주 특별나게 좋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습니다. 만두는 아무래도 백설이려나요. (웃음)

'v_ibe >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chicken tortilla, 치킨 또띠아  (0) 2010.01.26
닭 가슴살 (또는 넓적다리) 요리법 모음  (0) 2010.01.24
군만두  (4) 2010.01.24
찐만두  (0) 2010.01.18
제멋대로 갈아 마시는 토마토 주스  (10) 2009.07.27
두부와 우유로 만들어 보는 콩국수  (10) 2009.07.26
Posted by hyomini 트랙백 0 : 댓글 4